다시보기
홈 2TV > 시사교양 > 추적 60분 > 방송보기 다시보기
  • 삼성공화국 - 1편. D-64 이건희 차명계좌, 이대로 묻히나
  • 방송일시 : 2018년 03월 07일(수) 오후 11:10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삼성공화국 2부작

1편. D-64 이건희 차명계좌, 이대로 묻히나


방송일시: 2018년 3월 7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KBS 2TV <추적 60분>이 142일의 파업 끝에 다시 국민의 방송으로 돌아온다. 

계절이 세 번 바뀌었지만 여전히 곳곳에는 해결해야 할 문제들이 쌓여있는데. 

<추적 60분>은 ‘우리 사회의 상식을 지키는 파수꾼’으로, 더욱 생생한 현장 취재와 날카로운 분석을 통해 대한민국 탐사보도 프로그램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갈 것이다.

그 첫 순서로, 대한민국 1위의 글로벌 기업 ‘삼성’의 민낯을 고발하는 <삼성공화국 2부작 1편. D-64 이건희 차명계좌, 이대로 묻히나>편을 방송한다.


■ D-64, 5조원대 이건희 차명계좌 미스터리

지난해 5월, 우리는 ‘재벌과 비자금 2부작 2편. 한남동 수표의 비밀’편을 통해 삼성 이건희 회장 일가의 자택 인테리어 공사에 사용된 수표에 대한 의혹을 제기했다. 이후 해당 방송을 단서로 경찰은 총 260개, 무려 4천억 원대에 달하는 이건희 차명계좌를 추가로 찾아냈다. 2008년 삼성 비자금 특검 당시 이미 밝혀진 1199개(약 4조 4천억 원)의 차명계좌를 더하면, 총 5조원 대에 달하는 이건희 차명계좌! 10년 전, 실명전환은 물론 세금 납부 및 사회환원을 선언한 이 회장은, 왜 대국민 약속을 지키지 않았을까. 또 그동안 탈루한 세금은 과연 얼마나 납부가 됐을까. 특검 발표로 밝혀진 차명계좌 1199건에 대한 과세 제척기간(10년)이 두 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금융위와 경찰청 등 유관기관들을 통해 이건희 차명계좌를 둘러싼 논란들을 밀착 취재했다. 


 


 ‘차명이라 할지라도 실지 명의인이다 그러면 상관없다고 해석을 하더라고요. 

금융실명법이 그렇게 운영이 됐다는 거예요.

그러면 25년간 대한민국 국민들이 속아온 거잖아요‘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 [단독] ‘삼성 특검’ 그 후 10년, 조준웅 특별검사를 만나다

2007년, 삼성 그룹 법무팀장 출신인 김용철 변호사가 폭로한 ‘삼성 비자금’ 의혹은 엄청난 파장을 불러일으켰다. 삼성 비자금과 불법 경영권 승계과정 수사를 위한 ‘삼성 특검’이 발족됐고 무려 1199개, 총 4조 5천억원에 해당하는 이건희 차명계좌가 세상에 드러난 것! 하지만 자금의 원천은 대부분 故 이병철 선대회장의 상속재산이라는 삼성측 주장을 받아들이면서 비자금 의혹은 끝내 밝혀내지 못했고, ‘면죄부 수사’ ‘봐주기 수사’라는 비판이 거세게 일었다.

<추적 60분>팀은 그동안 언론에 모습을 잘 드러내지 않던 조준웅 전 특별검사를 만났다. 그리고 충격적인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는데. 과연 2008년 삼성 특검은 어떻게 진행된 것일까. 또 당시의 판단은 옳았던 걸까.


 


‘차명으로 만든 게 아니고 (故) 이병철 회장 때부터 차명으로 만들어진 걸 

상속을 받은 것이라고 삼성측에서 주장을 했습니다.

그거 관련해서 우리가 옳다, 그르다할 필요가 없는 거예요‘

-조준웅 당시 특별검사


■ 양심 제보자가 100억대 소송에 휘말린 사연은?

지난 5월 ‘한남동 수표의 비밀’편을 통해, 삼성 이건희 일가 등 재벌가의 비리를 만천하에 폭로한 양심 제보자. 그의 제보 한 통에서 시작된 <추적 60분> 방송은, 특검도 밝히지 못했던 새로운 이건희 차명계좌가 존재한다는 사실을 세상에 드러냈고, 경찰 수사로 이어지는 결정적 단초가 됐다. 방송 이후 9개월, 다시 만난 양심 제보자는 초췌한 모습으로 울분을 토해냈다. 회사측으로부터 무려 100억 원대 소송을 당했다는 것! ‘재벌’이라는 거대한 장벽에 맞섰다가 벼랑 끝까지 내몰리고 있다는 양심 제보자의 현실, 과연 이대로 좋은 걸까. 당시 해당 인테리어 업체는 삼성측과 무자료 거래가 있었다는 사실조차 몰랐다며 관련 의혹을 철저히 부인했고, 삼성측은 허위 증빙자료를 제출하면서까지 사안을 무마하기 급급했는데. 우리는 이 수상한 ‘무자료 거래’가 이미 오래된 관행이었음을 입증하는 자료를 추가로 입수, 공개한다. 또 해당 거래에서 사용된 수표에 대한 여러 의문점들을 통해, ‘삼성 비자금’ 특검과 대국민 사과 이후에도 버젓이 차명 계좌를 유지하고 세금을 탈루해온 재벌 총수의 민낯을 고발한다.

 

‘삼성이 시켜서 한 죄밖에 없다고 하면 되는 걸 

저한테 역으로 횡령죄를 거는 게 이해가 가지 않아요.

이렇게까지 삼성을 보호해줘야 되는 이유가 뭔지’

-양심 제보자


 


대한민국의 경제는 물론 사회, 정치까지 움켜쥐고 있는 삼성, 그 이면의 어두운 그림자를 파헤치는 <추적 60분> ‘삼성공화국 2부작 1편. D-64 이건희 차명계좌, 이대로 묻히나’는 2018년 3월 7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KBS2TV에서 방영된다.

목록
아랫글 윗글 보기
윗글 윗글이 없습니다.
아랫글 여성과 폭력 2부작 - 1편. #지인능욕, 스무 살 청년은 왜 괴물이 되었나
진행중인 이벤트
  • 당신의 하우스 헬퍼 배우사인대본 이벤트
  • 슈츠 본방사수 인증샷 이벤트